강동미즈여성병원은 고객과의 소통을 통해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언론보도

[언론보도] 강동미즈여성병원 “요실금 되도록 빨리 치료하는 것이 좋다”

작성자 강동미즈
작성일 18-05-02 16:53 | 275 | 0

본문


[ 언론보도 ]


보도일자   -   2018-04-27

보도매체   -  뉴스와이어



0e76a86519d161e55cb3c450971b1cff_1523501126_4299.jpg  

 



강동미즈여성병원 “요실금 되도록 빨리 치료하는 것이 좋다” ]


아침저녁으로 기온차가 큰 것에 비해, 낮 시간대는 기온이 따뜻하여 봄철 나들이를 가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많은 중년 여성들은 요실금으로 인한 고통을 호소하며 바깥활동을 두려워하고 있다.

강동미즈여성병원 박연이 대표원장은 “요실금이 일상생활에 불편을 초래하고 심할 경우 정신적 스트레스와 함께 우울증을 유발할 수 있기에 되도록 빨리 치료하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요실금은 중년 여성 5명 중 1명 정도가 겪을 만큼 흔한 질환으로, 소변을 통제하는 요도괄약근의 탄력성이 떨어지고 관련 기관들의 기능 손상으로 소변 조절이 힘들어지며 시작된다. 평상시에는 아무 이상이 없다가도 웃거나 재채기를 하는 등, 배에 힘이 들어갈 때 자신도 모르게 소변이 새어 나오는 것이 일반적인 특징이다. 요실금은 특별한 요인 없이 소변이 새는 진성, 복압에 의한 복압성, 소변 참기가 힘든 절박성, 방광에 소변이 넘치는 일류성 등으로 구분된다.

스스로 소변을 통제하기 어렵기 때문에 환자는 늘 불안하다. 봄철 야외활동이 힘든 까닭도 사람들이 몰리는 장소에서 언제 봉변을 당할지 모르기 때문. 환자는 전용 언더웨어나 패드를 착용하기도 하지만 일회적인 대안일 뿐 쌓여가는 스트레스와 압박감을 해소시키기란 어렵다.

이러한 요실금 증상을 영구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바로 TOT수술법이다. 이 수술은 요도 아래쪽에 요도현수인대 역할을 하는 구조물을 삽입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비만 및 수술 경험이 있는 환자에게도 적용 가능한 수술법이다.

이에 강동미즈여성병원 박연이 대표원장은 “요실금으로 인한 일상생활의 불편은 정신적으로 압박감을 받을 수 있어 빠르게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며 “요실금 수술은 제대로 된 자격을 갖춘 산부인과에서 치료받아야 하고, 정확한 검사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 본인에게 적합한 수술 및 치료를 받으면 해결할 수 있다”고 밝혔다. 






-----------------------------------------------------------------------------------------


☎ 강동미즈여성병원 대표전화 02) 470 - 9114
서울시 강동구 천호대로 1043 (5,8호선 천호역 5번출구)

▶ 홈페이지 바로가기

답변목록 0

등록된 답변이 없습니다.

간편 온라인 예약

손쉽게 예약을 원하십니까?
연락처를 남겨주시면 PM이
바로 전화드리겠습니다.

온라인상담하기